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크네흐트, 임효준에 손가락 욕설?…‘나쁜 손가락’ 논란

10일 금메달리스트 임효준 등과 사진 촬영을 위해 자세를 취한 싱키 크네흐트(왼쪽). 빅토르 안에게 손가락 욕설을 하는 크네흐트. [AP=연합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10일 금메달리스트 임효준 등과 사진 촬영을 위해 자세를 취한 싱키 크네흐트(왼쪽). 빅토르 안에게 손가락 욕설을 하는 크네흐트. [AP=연합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네덜란드 쇼트트랙 선수 싱키 크네흐트(29)가 손가락 욕설 논란에 휩싸였다.
 
10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남자 1500m 시상식에서 은메달을 딴 크네흐트의 손 모양이 구설에 올랐다.  
 
10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남자 1500m 시상식에서 자세를 취하는 싱키 크네흐트(네덜란드·왼쪽). [AP=연합뉴스]

10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남자 1500m 시상식에서 자세를 취하는 싱키 크네흐트(네덜란드·왼쪽). [AP=연합뉴스]

크네흐트는 선물로 받은 수호랑 인형을 옆구리에 걸치고 금메달리스트 임효준 등과 사진 촬영을 위해 자세를 취했고, 이때 그의 가운뎃손가락이 펼쳐졌다.  
 
우연히 나온 자세일 수 있지만 크네흐트가 과거 빅토르 안(안현수)을 상대로 손가락 욕설을 한 전적이 있기에 이번에도 욕설을 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크네흐트가 지난 2014년 국제빙상경기연맹 유럽선수권대회에서 빅토르 안에게 우승을 놓치자 손가락 욕설을 날리고 발차기 시늉을 보이고 있다.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크네흐트가 지난 2014년 국제빙상경기연맹 유럽선수권대회에서 빅토르 안에게 우승을 놓치자 손가락 욕설을 날리고 발차기 시늉을 보이고 있다.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크네흐트는 지난 2014년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유럽선수권대회에서 빅토르 안에게 우승을 놓치자 손가락 욕설을 날린 바 있다. 남자 5000m 계주에서 빅토르 안에게 밀려 우승을 놓친 크네흐트는 양팔을 하늘로 뻗어 자축하는 빅토르 안을 향해 가운뎃손가락을 뻗었다. 또 그를 향해 발차기하는 시늉을 하기도 했다.  
 
그는 같은 대회 남자 500m 결승에서도 빅토르 안에게 패배한 뒤 주먹을 뻗는 부적절한 행동을 했다. 이 때문에 크네흐트는 당시 유럽선수권대회에서 실격 처분을 받았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