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후임 KBS 사장, 내달 26일 결정…내달 5일부터 공모 접수

후임 KBS 사장이 다음 달 26일 정해진다. KBS이사회는 31일 정기이사회를 열고 후임 KBS 사장 임명 제청을 위한 절차와 방법을 확정했다.
 
이날 확정된 선출 방식에 따르면 KBS 신임 사장 후보자 접수는 다음 달 5일부터 9일까지 이뤄진다. 이후 서류 심사를 거쳐 사장후보자 중 일정 배수로 압축되며, 다음 달 24일 정책 발표회와 사장 후보평가 시민자문단 회의(후보자와의 질의응답 및 집단토론)를 통해 평가를 받는다. 시민자문단 규모 등 구체적인 내용은 이사회 내 별도의 위원회를 통해 확정할 예정이다.
 
신임 사장의 선발 기준으로는 ▶공영방송에 대한 철학과 비전 ▶KBS 정상화 방안 ▶정치적 독립성과 공정 방송을 위한 노력 ▶취재 자율성 ▶외주제작 문제점 해소 방안 ▶KBS 미래 전략 등이다.
 
최종 KBS 사장 후보자 선정은 이사회 면접과 의결을 거쳐 다음 달 26일 결정 된다. 다만 KBS 사장은 방송법에 따라 이사회가 임명 제청을 하면 국회 청문을 거쳐 대통령이 임명하기 때문에 정식 임명까지는 시간이 다소 걸릴 것으로 보인다. 임기는 지난 22일 해임된 고대영 전 KBS 사장의 잔여임기인 올해 11월 23일까지다.
 
노진호 기자 yesn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