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흉기들고 아파트 침입한 강도 손가락 물어 쫓아낸 여성

 31일 울산의 한 아파트에 흉기를 든 강도가 침입해 집주인을 위협하다 거센 저항에 맞닥뜨리자 달아났다.
[중앙포토]

[중앙포토]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0분께 남구 무거동의 한 아파트에 마스크를 한 남성이 침입, 집에 있던 A(여)씨를 위협했다.
 
A씨는 이 남성의 손가락을 물면서 거세게 저항했고, 이 남성은 아파트 계단을 통해 달아났다. A씨는 입 등에 상처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 금품을 확인하는 한편 주변 폐쇄회로(CC)TV를 통해 20대 후반에서 30대 초반으로 추정되는 용의자의 도주 경로를 파악하고 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