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멋진 장면 알아서 찍어주는 구글 AI 카메라 ‘클립스’ 출시…가격은

 멋진 장면을 인공지능(AI)이 알아서 찍어주는 구글 AI 카메라 ‘클립스’가 27일(미국 현지시간) 출시됐다.
 
구글 AI 카메라 '클립스'. [EPA=연합뉴스]

구글 AI 카메라 '클립스'. [EPA=연합뉴스]

구글은 이날 홈페이지에 249 달러(27만 원)짜리 클립스 카메라를 미국 내에서 주문받는다고 공시했다.  
 
그러나 지금 주문할 경우 내달 말이나 3월 초께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IT 전문매체 더버지는 전했다.
 
구글은 지난해 10월 스마트폰 ‘픽셀 2’를 발표하면서 소형 AI 카메라 클립스도 공개했다. 
 
클립스는 집안 탁자 등에 놓아두면 카메라의 AI가 흥미로운 순간을 스스로 판단해 촬영하고, 영상 기록 시점과 분량을 스스로 조절한다. 소리는 녹음하지 않는다.
 
구글은 이후 클립스와 관련해 추가 발표나 설명을 하지 않다가 이날 전격 출시했다.
 
구글은 클립스와 관련해 제기된 사생활 침해 우려에 대해서는 “클립스는 자체 하드웨어로 모든 작업을 수행하며 외부 서버로는 아무것도 보내지 않는다”고 밝혔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