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문래동 시장에서 화재 발생…“펑펑 소리 들려”

27일 오전 11시10분쯤 서울 문래동 영일시장에서 불이 났다 [사진 독자제보]

27일 오전 11시10분쯤 서울 문래동 영일시장에서 불이 났다 [사진 독자제보]

27일 오전 11시10분쯤 서울 문래동 영일시장 입구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진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당시 이곳을 지나간 사람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한 시민은 "짙은 연기와 함께 뭔가 펑펑 소리가 함께 나서 지켜봤다"며 "소방관들이 '위험하니 멀리 떨어져 있으라'고 주의를 주기도 했다"고 전했다. 
27일 오전 11시10분쯤 서울 문래동 영일시장에서 불이 났다. [사진 독자제보]

27일 오전 11시10분쯤 서울 문래동 영일시장에서 불이 났다. [사진 독자제보]

소방당국 관계자는 "초반 불길을 잡는 데는 성공한 상태"라며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현재까지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선욱 기자 isotop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