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30은 먹고 4050은 뛰고…다이어트도 세대차이

다이어트는 새해 ‘단골’ 결심이다. 그만큼 다이어트 관련 제품에 대한 관심도 커지는 시기인데, 찾는 제품은 연령대에 따라 확연히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20대와 30대는 먹는 제품을 많이 찾았고 40대와 50대는 운동기구를 선호했다.  
 

G마켓 올해 몸매 관리 상품 판매량 분석
2030은 닭가슴살 등 식이요법 제품 주로 찾고
4050은 승마기구 등 운동기구 구매 많아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이 올해 첫날부터 21일까지 몸매 관리 상품의 판매량을 분석했더니, 먹어서 체중을 조절하는 식이요법 제품 구매자의 절반 이상(52%)은 20대와 30대였다. 가장 많이 찾은 식이요법 제품은 닭가슴살로 구매자의 67%를 2030이 차지했다. 다이어트바(62%)나 체중조절쉐이크(53%), 샐러드용 채소(53%) 도 2030이 가장 많이 찾았다.  
 
중장년층은 먹는 제품보단 운동기구를 많이 샀다. 헬스기구 등 휘트니스용품 구매자의 절반 이상(54%)이 40대와 50대였다. 승마운동기구는 구매자의 78%가 이들이었고 거꾸리(56%), 워킹ㆍ러닝머신(55%), 헬스사이클(51%) 도 4050 비중이 가장 높았다.
 
[자료 지마켓]

[자료 지마켓]

 
김윤상 G마켓 스포츠팀장은 “중장년층은 체중감량뿐 아니라 꾸준한 운동으로 건강관리도 하려는 경향을 보인 반면 상대적으로 젊은 층에선 단기간에 효과를 볼 수 있는 식이조절 상품에 관심을 더 가진 것으로 보인다” 고 설명했다. 
 
연령별 선호도는 차이가 나지만, 식이조절 제품에 대한 관심은 전반적으로 늘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G마켓의 체중 조절 제품 전체 판매량은 20% 늘어난 가운데 식이요법 제품 판매량은 76%, 운동기구는7% 늘었다.
 
소비자의 이 같은 관심을 활용해 식품업계에선 ‘슬리밍 푸드’를 잇달아 내놓고 있다. 체중 감량에 효과가 있다는 성분을 첨가해 쉐이크나 캡슐 형태의 건강기능식품으로 출시하거나 간식 종류는 대용량 상자로 나오던 시리얼 포장을 1회분으로 줄이고 손질한 여러 종류의 과일을 1인용 컵에 담아 판매하는 방식이다.
 
강나현 기자 kang.na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