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포커스] 미군 생활양식 맞춤형 렌털하우스

아라산업개발이 주한 미군기지가 이전 중인 경기도 평택의 약 3만6000㎡ 부지에 미군 렌털하우스인 링컨신정팰리스(투시도) 총 63가구를 추가로 공급한다. 초기 수요자들의 호응이 좋아 오는 6월말에 A블록 33가구를 준공하고 동시에 B블록 30가구를 착공할 계획이다. 단지는 미군 렌털하우스 표준에 맞춰 설계됐다. 특히 미국인의 생활양식을 구현한 디자인과 내부 설계로 정통 아메리칸 분위기를 자아낸다. 주택은 1가구당 대지 578㎡, 1층 98.93㎡, 2층 93.89㎡, 주차장 66.21㎡로 이뤄진 2층 단독주택 형태다. 주차장은 자동개폐 문이 장착된 차고로 만들어졌다.
 

평택 링컨신정팰리스

아라산업개발 관계자는 “미군주택수당(LOA)·미군무원주택수당(LQA) 지원 상한선을 고려해 임대수익을 높일 수 있도록 분양가를 합리적인 수준으로 정했다”며 “준공일부터 임차인이 들어오기까지 최저 수익률(약 8%)을 2년 동안 보장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부지를 모두 매입해 사업을 진행하므로 투자 위험부담도 줄였다”고 말했다.
 
홍보관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1340-3번지 2층과 평택시 평택서로 50, 2층에 각각 있다. 상담·방문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 중이다.
 
 
 
 
박정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