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2호선 단전 사고로 운행 중단…출근길 승객 불편

지하철 2호선 자료사진. [연합뉴스]

지하철 2호선 자료사진. [연합뉴스]

서울 지하철 2호선 외선 강변역~신림역, 내선 잠실새내역~신림역 구간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단전 사고가 발생해 열차 운행이 중단됐다. 이 사고로 출근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25일 서울교통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4분쯤 서울 지하철 신림 전철변전소와 선릉 전철변전소 구간에 급전 장애가 발생했다.  
 
일부 네티즌은 SNS에 “교대 쪽에서 연기가 나 2호선 지연 중이라는 방송이 나왔다”고 상황을 전하기도 했다.  
 
서울교통공사 관계자는 사고 발생 직후 긴급조치를 통해 약 5분만인 8시 59분쯤 지하철 운행이 재개됐다고 밝혔다.  
 
공사는 이날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다고 밝혔지만, 출근 시간 전후 사고가 발생한 탓에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한편 서울교통공사 측은 단전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