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더러 “정현, 수비에도 강점…조코비치와 경기 멋졌다”

로저 페더러. [사진 AFP=연합뉴스]

로저 페더러. [사진 AFP=연합뉴스]

 정현(세계랭킹 58위)과 대회 준결승에서 맞붙게 된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세계랭킹 2위‧스위스)가 “정현과의 경기가 매우 기대된다”고 말했다.
 
24일(현지시간 페더러는 이날 오후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8강전에서 맞상대였던 토마스 베르디흐(세계랭킹 20위‧체코)에 완승은 거둔 뒤 가진 온코트 인터뷰에서 “조코비치와의 경기에서 (정현이) 보여준 모습은 정말 멋졌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어 “조코비치를 이기는 것은 정말 힘든 일”이라며 “조코비치의 컨디션이 100%가 아니었다고 해도, 정현이 마지막까지 경기를 포기하지 않으며 그를 꺾은 것은 사실”이라고 강조했다.
 
페더러와 정현의 맞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페더러는 “정현은 그램드슬램 첫 4강이고, 나와의 대결도 처음”이라며 “조코비치(세계랭킹 14위‧세르비아)와 (정현의) 16강 경기를 자세히 관찰했다. 하드코트를 마치 클레이코드처럼 누빌 정도로 정현의 움직임이 매우 인상적이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정현은 조코비치 만큼 수비에도 강점을 가진 선수”라며 “새로운 선수와의 만남은 항상 즐겁다. 나도 최선을 다할 거고, 남은 기간 전략을 잘 세울 것”이라고 의지를 불태웠다.
 
정현과 페더러의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준결승전은 오는 26일 오후 5시 30분 진행된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