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켐에쎈‧새만금항공, 드론 플랫폼 MOU…“전북 일자리 창출 효과 기대”

㈜켐에쎈(대표이사 박태윤)과 새만금항공(주)(대표이사 안흥진)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드론 플랫폼을 이용한 농업, 물자수송, 환경감시, 교육 등 다양한 드론사업을 활성화함으로써 첨단산업의 융합허브인 전북 지역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새만금항공은 전북 유일의 국토부 지정 전문교육기관으로 무인항공기 파일럿(PILOT)을 양성하고 있으며, 켐에쎈은 LTE 군집비행 드론 플랫폼인 로퍼(ROPPOR)’를 상용화 하여 의료혁신도시 원주에서 의료드론 인프라 구축을 준비 중이다.
 
켐에쎈은 드론 플랫폼 ‘로퍼’를 이용, LTE 통신망 기반 원거리 자율비행 및 군집비행 그리고 통합 관제 시스템 등을 통해 다양한 드론 서비스를 실현할 계획이다.
 
드론플랫폼인 ‘로퍼’ 제공은 켐에쎈에서, 드론플랫폼의 드론교육, 인증(안전이수증 등), 검사사업 지원 등은 새만금항공에서 담당한다.
 
켐에쎈과 새만금항공은 지난 17일 새만금항공(주) 본사에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본격적인 드론 플랫폼의  교육, 안전성 검사사업에 대해 향후 협업방안의 논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업무협의를 시작했다.
 
새만금항공 안흥진 대표는 “새만금항공은 검증된 강사진과 교육시설로 전북 드론산업 활성화를 위해 ‘로퍼’의 드론교육, 검사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켐에쎈 박태윤 대표는 “드론 플랫폼 기반한 드론산업 활성화 및 이에 따른 청년일자리 창출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드론플랫폼을 전북 공공 및 교육활용에 노력하고 이를 통한 지역 일자리 창출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한편 전주시와 대한드론축구협회는 오는 30일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드론축구 시연행사를 개최 추진한다. 향후 글로벌 마케팅 강화와 세계대회 추진 등으로 드론축구의 세계화를 향해 착실히 준비해나갈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