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靑 "캄보디아 교통사고 현지에 서울대병원 의료진 급파"


산청군·경남도청, 靑에 파견 요청···서울대병원과 협의 끝에 급파
靑 "진료·수술힘든 현지 의료인프라 고려···제도개선비서관실이 조처"

【서울=뉴시스】김태규 기자 = 청와대는 24일 캄보디아에서 발생한 한국 학생들의 교통사고 치료를 위해 한국 의료진을 급파했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캄보디아 현장에 도착한 가족들이 환자의 상태가 심각하다는 것을 인지했고, 환자 가족들이 산청군과 경남도청을 통해 도움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청와대 사회혁신수석실 산하 제도개선비서관실이 산청군·경남도청의 요청을 접수했고, 수술이 어려운 현지 의료인프라를 감안해 서울대병원과 논의 끝에 의료진 파견이 이뤄졌다는 게 청와대의 설명이다.

앞서 지난 22일 산청중학교 5명, 산청고등학교 2명, 태봉고등학교 입학 예정자 1명 등 여학생 8명은 현지체험 목적 등으로 캄보디아를 방문했다가 사고를 당했다. 이들 중 2명은 생명이 위중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kyustar@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