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홍종학 장관 "2~3차 협력사들에도 돈이 돌도록 할 것"


홍종학 장관, 대기업 협력사들 만나 최저임금 지원 약속

【서울=뉴시스】박정규 기자 =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3일 대기업 협력사들과 만나 최저임금 인상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지원을 약속했다.

홍 장관은 이날 오후 홍장표 청와대 경제수석과 함께 대기업 1차 협력사인 경기 안성 주풍테크를 방문해 2·3차 협력사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대기업 2∼3차 협력사들로부터 상생협력 및 최저임금과 관련한 의견을 듣고 일자리안정자금을 홍보하기 위해 열렸다. 간담회에 참석한 2∼3차 협력사 6곳 가운데 5곳이 일자리안정자금 신청요건에 해당되는 기업이다.

홍 장관은 간담회에서 "향후 대기업이 2∼3차 협력사를 지원할 경우 정부의 재원을 활용해 R&D, 보증 등을 매칭 지원하겠다"며 "공정한 성과배분을 위한 협력이익배분제 도입, 상생결제 확산 등을 통해 2∼3차에도 돈이 돌고 혁신성장의 모멘텀이 살아나는 상생협력시책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홍장표 수석은 이어 "최저임금 인상은 저임금 근로자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서민경제에 돈이 돌도록 하는데 필요한 정책"이라며 "일자리안정자금 신청에 사각지대가 없는지 꼼꼼히 살피고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최저임금 지원대책을 계속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홍 장관과 홍 수석은 또 이날 간담회에 앞서 어린이 음료 및 솜사탕 등을 제조하는 현대에프앤비와 곡물가공품 제조업체인 라이스텍 등 경기 안성의 중소기업 2곳에 들러 일자리안정자금을 홍보한 후 애로사항을 들었다.

pjk76@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