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국, 북한 압박하나…장거리 폭격기 B-52 6대 괌 전진배치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착륙한 B-52H. [사진 미 태평양공군사령부 웹사이트]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착륙한 B-52H. [사진 미 태평양공군사령부 웹사이트]

미국이 전략자산인 장거리전략폭격기 B-52 6대를 괌 공군기지에 전진 배치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스텔스 전략폭격기 B-2 3대를 괌에 배치한 데 이어 B-52를 추가한 것으로, 북한에 대한 군사적 압박 조치일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최근 B-2 괌 배치 이은 조치

미 태평양공군사령부는 16일 웹사이트에서 “미국 루이지애나주 박스데일 공군기지에 있던 폭격기 B-52H ‘스트래토포트리스’ 6대와 약 300명의 병력이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배치된다”고 밝혔다. 태평양공군사령부는B-52H가 이날 앤더슨 공군기지에 착륙한 사진도 공개했다.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배치된 B-52H의 모습. [사진 미 태평양공군사령부 웹사이트]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배치된 B-52H의 모습. [사진 미 태평양공군사령부 웹사이트]

 
이번에 괌에 배치된 B-52H 6대는 미국 사우스다코타주 엘스워스 공군기지에서 괌으로 전진배치된 장거리전략폭격기 B-1B ‘랜서’의 임무를 물려받게 될 것이라고 태평양공군사령부는 설명했다.
 
태평양공군사령부는 “B-52H가 태평양으로 돌아온 것은 지역 동맹국과 파트너들에게 신뢰할 수 있는 전력 투사 플랫폼을 제공할 것”이라며 “이번 전진배치는 인도→태평양 지역 동맹국과 파트너들에 대한 미국의 지속적인 공약을 현시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B-52는 B-2, B-1B와 함께 미국의 3대 전략폭격기로 꼽힌다. 특히, B-52와 B-2는 핵무기를 탑재할 수 있다. 미국은 1950년대 B-52 A형(B-52A)을 시작으로 G형까지 운용했고 지금은 H형(B-52H)을 운용 중이다. 미국은 2040년까지 B-52를 운용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B-52H는 최대 27t의 폭탄을 싣고 6400㎞ 이상의 거리를 날아가 폭격 임무를 수행하고 돌아올 수 있는 폭격기다. 단독 임무 수행이 가능하다. 최대 비행고도가 5만5000피트(약 16.8㎞)에 달해 고고도 침투가 가능하다. 2000파운드(약 907㎏)의 재래식 폭탄 35발과 순항미사일 12발을 장착할 수 있다. 공대지 핵미사일과 땅 깊숙이 파고들어 지하시설을 파괴하는 ‘벙커버스터’도 탑재가 가능하다.
 
지난 8일 미국 화이트맨 공군기지에 위치한 미국 전략자산 B-2의 모습. 최근 미국은 이 기지에 있던 B-2 를 괌 공군기지로 전진배치 했다.[AP=연합뉴스]

지난 8일 미국 화이트맨 공군기지에 위치한 미국 전략자산 B-2의 모습. 최근 미국은 이 기지에 있던 B-2 를 괌 공군기지로 전진배치 했다.[AP=연합뉴스]

 
미국은 2016년 1월 북한이 4차 핵실험을 감행한 직후 괌에 있던 B-52를 한반도 상공에 전개하며 북한에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보낸 바 있다. 앞서 미국은 최근 미국 미주리주 화이트맨 공군기지에 있던 B-2 3대와 약 200명의 병력을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전진 배치했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