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북한 현송월의 모란봉 악단 평창 올까?

 남북은 15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 전체회의를 진행했다.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이 시작된 15일 오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우리측 수석 대표인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오른쪽)과 북측 단장인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이 함께 입장하고 있다. 북측 권혁봉 국장 뒤로 모습 보인 현송월 모란봉악단장(왼쪽 두번째). [사진 통일부]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이 시작된 15일 오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우리측 수석 대표인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오른쪽)과 북측 단장인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이 함께 입장하고 있다. 북측 권혁봉 국장 뒤로 모습 보인 현송월 모란봉악단장(왼쪽 두번째). [사진 통일부]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이 시작된 15일 오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우리측 수석 대표인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과 북측 단장인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 등 양측 대표단이 회의전 환담을 나누고 있다. 남측대표 왼쪽부터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 이원철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이원철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북측대표 오른쪽부터 북측 단장인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 현송월 모란봉악단장.[사진 통일부]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이 시작된 15일 오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우리측 수석 대표인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과 북측 단장인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 등 양측 대표단이 회의전 환담을 나누고 있다. 남측대표 왼쪽부터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 이원철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이원철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북측대표 오른쪽부터 북측 단장인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 현송월 모란봉악단장.[사진 통일부]

 이날 실무접촉에는 우리측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 이원철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정치용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예술감독, 한종욱 통일부 과장이 참석했으며 북측은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 현송월 관현악단 단장, 김순호 관현악단 행정부단장, 안정호 예술단 무대감독 등이 대표로 참석했다.  
모란봉 악단 공연모습. [중앙포토]

모란봉 악단 공연모습. [중앙포토]

 통일부 관계자는 "이번 접촉에서 평창올림픽 계기 북측 예술단 공연과 관련해 일정·공연 및 부대조건 등 기술적인 문제가 논의됐다"고 밝혔다. 이번 실무접촉은 우리측의 '15일 평창 실무회담 개최' 제안에 북측이 '13일 예술단 파견 실무접촉을 수정 제안'한 것을 우리가 받아들여 열렸다. 북측 대표단에 모란봉악단 현 단장과 안 감독 등 2명이 포함돼 북한 최고 인기그룹 모란봉악단이 예술단에 포함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또한 지난 9일 열린 고위급회담에서 논의된 남북 합동공연 성사 여부도 주목된다.   
지난 2015년 12월 중국 공연을위해 베이징 국가대극원에 도착하고 있는 현송원 단장. [연합뉴스]

지난 2015년 12월 중국 공연을위해 베이징 국가대극원에 도착하고 있는 현송원 단장. [연합뉴스]

 이번 접촉에서는 단연 모란봉 악단 현송월 단장이 눈에 띄었다. 김정은 정권의 음악 통치 선봉장으로 불리는 현송월은 지난 2016년 10월 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에서 당 중앙위 후보위원 임명돼 핵심 인사로 떠올랐다. 2015년 중국 베이징 공연에서는 중국 측에서 북한 정권 체제 선전 내용을 문제 삼자 공연 3시간전 전격 취소를 결정하기도 했다.  
모란봉 악단 단원들이 지난 2015년 중국 베이징 공연을 취소하고 떠나고 있다. [중앙포토]

모란봉 악단 단원들이 지난 2015년 중국 베이징 공연을 취소하고 떠나고 있다. [중앙포토]

 한편 북측은 우리측이 지난 12일 제의한 평창 올림픽 선수단 파견 실무회담 개최를 17일에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개최할 것을 수정 제의했다.  
 
장진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