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심평원 '치료재료 건강보험 가이드맵' 발간



【원주=뉴시스】권순명 기자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치료재료 보험등재에 대한 정보를 담은 '치료재료 건강보험 가이드맵'(1권 628쪽) 초판을 발간했다고 10일 밝혔다.



건강보험 치료재료는 2만4689개 급여품목(2018년1월 기준)이 고시돼 있으며, 그간 4대 중증질환 보장성강화, 환자안전 및 감염예방을 위한 보상정책 추진 등에 따라 지속적으로 증가돼 왔다.



또한 로봇기술, 3D 프린팅 의료산업 등 4차 산업혁명시대를 주도하는 신개념의 융합기술 의료기기 등장은 치료재료의 관리와 보험등재의 다양하고 복잡함을 예고하고 있다.



이에 심사평가원은 치료재료의 건강보험 등재목록(코드, 품명, 상한금액 등)에 대한 체계적인 설명과 안내의 필요성을 체감, 치료재료관련 제도와 절차·용어·분류체계 등을 실정에 맞게 수록했다.



가이드맵 주요 내용은 ▲치료재료 건강보험 등재에 대한 방법과 절차 ▲치료재료 분류․품목군에 대한 해설과 행위·기준에 대한 통합정보 ▲치료재료관련 법령 및 규정 등이다.



한편 가이드맵은 치료재료 보험등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참고자료로만 활용 가능하며 22일부터 심사평가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심사평가원 유미영 급여등재실장은 "이번에 발간한 가이드맵은 치료재료 보험등재를 준비하는 산업계, 치료재료를 사용하는 요양기관, 인·허가 담당 유관기관 등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최신 정보와 이용자의 요구 사항 등을 반영해 지속적으로 개정해가겠다"고 밝혔다.



gsm@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