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년 3명, 車 안에서 숨진 채 발견…경찰 “극단적 선택 추정”

20~30대 남성 3명이 차 안에서 숨진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중앙포토]

20~30대 남성 3명이 차 안에서 숨진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중앙포토]

20~30대 남성 3명이 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인 1일 오후 2시 10분 경남 산청군의 한 창고 안에 주차된 차량 안에서 A씨(36), B씨(33), C씨(27)씨가 숨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차는 A씨 소유로 확인됐다. 차량 안에는 수면제와 연탄 화덕 등이 발견됐고,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차량 내 침입 흔적 등이 없는 점을 토대로 이들이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이들이 빚과 구직난 등으로 힘들어했다는 취지의 유족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해당 차량이 지난달 29일 진주에서 산청을 진입했지만 이후 행적이 확인되지 않았다는 점을 근거로 당일 사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경기 수원·경남 등 서로 연고지가 다른 점에 비춰 자살 사이트 등을 통해 만나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