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육대, 1월 '어린이 영어캠프·과학체험교실' 개최

삼육대 평생교육원(원장 이상진)은 겨울방학을 맞아 어린이 영어캠프 및 과학체험교실을 운영한다. 영어캠프는 내년 1월 2일 입소식을 시작으로 1차 캠프는 11일까지, 2차 캠프는 15일부터 24일까지 두 차례에 걸쳐 9박 10일간 열린다. 과학체험교실은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개최된다
 
삼육대가 노원구와 함께 협력교육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두 캠프는 지역 학생들에게 영어와 과학에 대한 흥미를 유도하고 학습동기를 부여하며, 공교육 보완과 사교육비 절감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영어캠프는 2005년 첫 캠프를 시작한 이래 올해로 13년째 열리고 있다. 수업은 원어민 교사와 함께하는 기숙형 캠프로 24시간 영어로만 진행된다. 레벨테스트를 거쳐 정규반(체험과 놀이 중심) 10개반과 특별반(토론 중심) 2개반으로 구성된다. 최근 2년간 참가 학생을 대상으로 한 만족도 설문조사에서 90% 이상이 만족한다고 답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지난 여름 누적수료생 1만 명을 돌파했다.
 
 
2007년부터 11년째 열리고 있는 과학체험교실은 삼육대 과학기술대학 교원과 교육 콘텐츠를 활용하여 실험과 실습 중심으로 진행된다. 해당 학과 교수진과 학생들이 직접 지도하며, 첨단과학시설과 장비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경기도융합과학교육원에서 열리는 현장 체험도 포함한다.
 
 
캠프 참가비용의 절반은 노원구가 지원한다. 또한 전체인원의 10% 내에서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계층 가정 등 생활이 어려운 가정의 학생을 별도 모집해 참가비 전액을 지원하는 등 지역 학부모의 사교육비 절감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