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태경 "한국당이 장제국 홍정욱 영입 못한 이유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운데)와 바른정당 하태경 최고위원이 27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바른정당 원외지역위원장협의회 주최 ‘통합과 개혁의 정치 어떻게 열어갈 것인가!' 안철수 대표 초청 간담회에서 밝은 표정으로 대화하고 있다. 왼쪽은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 임현동 기자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운데)와 바른정당 하태경 최고위원이 27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바른정당 원외지역위원장협의회 주최 ‘통합과 개혁의 정치 어떻게 열어갈 것인가!' 안철수 대표 초청 간담회에서 밝은 표정으로 대화하고 있다. 왼쪽은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 임현동 기자

하태경 바른정당 최고위원이 장제국 동서대 총장과 안대희 전 대법관에 홍정욱 헤럴드경제 회장까지 지방선거 불출마 선언을 한 이유를 분석했다.

 
 하 위원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홍준표 대표의 야심찬 3인방 영입 카드 처절하게 무산된 이유는 한국당으로는 민주당을 절대 이길수 없기 때문입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국당은 새장 속의 정당입니다. 결코 날아갈 수 없습니다. 국민들은 민주당을 제대로 견제하고, 결국 민주당을 뛰어넘을 수 야당 출현을 고대하고 있습니다. 바른 국민 통합이 바로 그 시작입니다”라고 강조했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