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퇴사 4개월만에…" MBC 복귀한 김소영이 남긴 소감

[사진 MBC '섹션TV' 캡처]

[사진 MBC '섹션TV' 캡처]

 
김소영 전 MBC 아나운서가 퇴사 4개월여 만에 MBC 방송에 복귀했다. 24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는 MC 이상민이 래퍼 딘딘, 코미디언 황영진과 '2017 섹션 어워즈'를 꾸몄다.  
 
해당 방송에는 김소영이 깜짝 게스트로 등장했다. 김소영은 "퇴사 4개월 만에 섹션으로 MBC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됐다. 내년에나 도전해봐야지 생각했는데 이렇게 빨리 와서 기쁘다"고 말했다.  
 
섹션TV 방송에 앞서 김소영은 SNS를 통해 "메리 크리스마스 이브. 실은, 오늘 MBC에 제가 나와요"라고 밝혔다. 이어 "내 회사였는데, 왜 이리 실감 안나는지 몰라요. 기대 못했던 성탄 선물을 주신 제작진께 감사합니다. 오늘 오후 3시 35분 섹션TV"이라고 덧붙였다.
 
김 아나운서는 연세대학교 사회학과를 졸업, 2010년 OBS에 입사해 아나운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2012년 MBC에 입사해 '뉴스데스크', '뉴스24', '3시 경제뉴스' 등을 진행했다. 그러다 지난 8월 MBC에서 나온 뒤 12월 12일 IOK컴퍼니와의 전속계약 소식을 알리며 방송인으로서 새출발을 시작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