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는 전설이다’ 박스오피스 정상 차지, ‘색즉시공 시즌2’ 2위로 데뷔

[매거진M] 10년 전 한국 극장가는? (2007년 12월 14~16일)
10년 전 그때, 한국 극장가를 사로잡은 영화는 무엇이었을까. 2007년 12월 셋째 주말 한국 박스오피스 TOP10.
 
'나는 전설이다'

'나는 전설이다'

윌 스미스 주연의 영화 ‘나는 전설이다’(프란시스 로렌스 감독)가 개봉 첫 주말 447개 스크린에서 74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99만5952명. ‘나는 전설이다’는 개봉 6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색즉시공 시즌2'

'색즉시공 시즌2'

같은 날 개봉한 임창정, 송지효 주연의 코미디영화 ‘색즉시공 시즌2’(윤태윤 감독)는 390개 스크린에서 관객 48만 명을 모아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 수는 64만4065명. 또 다른 개봉작인 설경구, 김태희 주연의 ‘싸움’(한지승 감독)은 주말 동안 관객 18만1355명을 모으며 4위에 올랐다. 지난주 1위였던 ‘어거스트 러쉬’(커스틴 쉐리단 감독)는 신작의 공세에 밀려 3위로 내려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