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고혹적 표정으로 패션 잡지 표지 장식한 블랙핑크 제니

블랙핑크의 제니가 패션 잡지 하퍼스 바자 1월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2018년 샤넬의 새로울 뮤즈로 선정된 제니는 이날 샤넬의 S/S 메이크업 컬렉션을 완벽히 소화해냈다.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제니는 이날 샤넬 뷰티의 모델이 된 것에 대해 "데뷔 일 년 만에, 그간 상상만 했던 일이 이뤄져서 좋기도 하지만 얼떨떨하기도 하다. 지금까지의 시간에 대해서도 돌이켜보게 되는, 말로 표현하기 어려운 기분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또한 제니는 메이크업에 대해서 "메이크업은 기분에 따라 다르게 하는 편인데, 오늘 한 아이 메이크업처럼 고양이처럼 눈꼬리를 살짝 빼는 캐츠아이 메이크업을 좋아한다"고 얘기했다.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제니의 다채로운 모습이 담긴 화보는 1월호 바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사진 하퍼스 바자]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