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이버한국외대-외대, 한국일어일문학회 동계국제학술대회 개최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와 한국외국어대학교가 공동으로 주관한 한국일어일문학회 동계국제학술대회가 12월 16일(토) 한국외대 교수학습개발원 및 애경홀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한국일어일문학회 동계국제학술대회

한국일어일문학회 동계국제학술대회

 
한국일어일문학회는 1978년 만들어진 역사가 가장 긴 일본 관련 학회로, 약 1800명의 회원이 소속되어 있으며 매년 네 차례에 걸쳐 학술대회를 열고 있다. 그 가운데 12월 중순에 개최되는 동계국제학술대회는 가장 규모가 큰 행사로 매년 100여 명이 넘는 발표자가 자신의 연구 성과를 발표한다.
 
이번 동계국제학술대회에서는 100여 명이 일본어학, 일본어교육, 일본문학, 일본학 등 일본에 관련된 연구 성과를 발표하며 심도 있는 토론의 장이 되었다.  
또한 정현혁 교수(사이버한국외대 일본어학부 학부장)의 사회로 ‘방언 코스프레와 커뮤니케이션’이라는 주제의 심포지엄이 개최되었다. 심포지엄에서는 현 일본대학(日本大学)의 다나카 유카리(田中ゆかり) 교수와 충남대학교 금종애 교수의 기념강연 및 국내외 대학교수의 열띤 토론이 이루어졌다. 특히 다나카 교수는 현재 일본 방언실태와 확장성을 역설해 청중들의 많은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한국일어일문학회 최창완 회장은 “그간 인적, 학술적 교류 덕분에 신뢰받는 학회로서 인지도를 쌓고, 일본어 학습자의 저변 확대를 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했다”며 “이번 학술대회도 방언 코스프레라는 재미있는 소재를 주제로 국내외 내로라하는 전문가를 모셔 좋은 이야기를 나누고 학문적 성과를 이룬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