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입 내비게이션] 신입생 계열별 통합 선발후 1학년 말 전공 선택

이화여자대학교(이윤진 입학처장·사진)는 2018학년도 정시 수능 전형에서 의예과 및 예체능학과를 제외한 모든 인문, 자연계열 모집단위에 대해 수능응시계열 기준(인문계열 211명, 자연계열 178명)으로 구분된 계열별 통합선발을 실시한다. 2018학년도 정시모집에 합격한 학생들은 입학 후 1학년 말에 ▶인문과학대학 ▶사회과학대학 ▶자연과학대학 ▶엘텍공과대학 ▶경영대학 ▶신산업융합대학(체육과학부 제외) ▶스크랜튼대학(국제학부·융합학부) 중에서 자유롭게 각 학과(전공)를 선택하게 된다. 정시 통합선발 입학생은 1학년 성적에 제한 없이 전공 선택권을 받는다. 문·이과 계열 구분 없이 전공 선택의 자율성을 보장받는다.
이화여대는 맞춤형 프로그램 및 멘토링을 통해 학생 개인을 존중하는 미래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사진 이화여대]

이화여대는 맞춤형 프로그램 및 멘토링을 통해 학생 개인을 존중하는 미래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사진 이화여대]

 

이화여자대학교

이윤진 입학처장은 “본교의 정시통합선발은 합격생들이 다양한 전공체험의 기회를 가지고 고교에서의 이수계열에 상관없이 희망하는 학과(전공)를 선택하고 스스로 진로를 설계할 기회를 제공해 융합인재 양성의 단초를 마련하는 시도이다”라고 말했다.
 
이화여대는 신입생 관리를 위해 현재 선진형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있다. 지도교수가 밀착 지도하는 학생 맞춤형 전공 설계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화여대는 지난해 신축 기숙사 건립을 계기로 서울 소재 17개 대학 중 기숙사 확보율 1위를 차지했다. 서울시 건축상에서 우수상을 받은 기숙사 내부는 국내 대학에서 보기 드문 유닛형으로 설계됐다. 학생의 개인 프라이버시 공간을 제공하고 공동체 공간이 별도로 있어 학생들의 다면적 성장을 돕는 프로그램 제공이 가능하다. 정시수능전형으로 합격한 학생들은 서울, 수도권 지역 거주 학생을 포함해 희망하는 모든 학생이 친환경기숙사(E-HOUSE) 입사가 가능하다.
 
이화여대 정시수능전형 최초합격생 상위 50% 학생들은 4년 전액 장학금을 받을 수 있다. 또 이화여대는 맞춤형 프로그램·멘토링으로 학생 개인을 존중하는 미래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 처장은 “2018년 통합선발을 계기로 이화여대는 다시 한번 새로운 도전을 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배은나 객원기자 bae.eunn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