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 모든 가구서 바다 조망, 이달 KTX 개통

강원도 강릉시 영진 해변가에 모든 가구가 해변 조망을 누리는 소형 아파트가 분양 중이다. 한국토지신탁이 시행하는 강릉 영진 코아루 비치테라스(조감도)로 지하 2층~지상 19층, 298가구 규모의 도시형생활주택이다. 전용면적 20~49㎡ 13개 타입의 소형 평형으로 이뤄져 있다.
 

강릉 영진 코아루 비치테라스

단지가 해변 바로 앞에 위치해 모든 가구에서 바다를 볼 수 있다. 오픈 발코니를 적용해 공간 개방성도 높였다. 단지 주변엔 1500여 가구의 아파트가 밀집해 있으며, 읍사무소·우체국·하나로마트 등이 있다. 인근에 동해대로, 주문진 버스터미널, 북강릉IC가 있으며 서울~양양 동서고속도로와 제2영동고속도로를 이용하기 편하다. 경강선 KTX가 이달 개통될 예정이며 동서고속화철도 개발도 추진되고 있어 수도권 접근성이 좋아질 전망이다. 계약금 10%, 중도금 60%, 무이자 대출, 선착순 호수 우선 지정 등의 조건으로 분양한다. 분양 관계자는 “해변이 단지 앞에 펼쳐지고 편의시설들이 가까워 별장 같은 세컨드 하우스로도 안성맞춤”이라고 말했다.
 
 
박정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