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3.3㎡당 600만원대 대단지 조합원 모집

지역주택조합 아파트인 양주 이안(투시도)이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오산리에서 잔여 조합원을 모집 중이다. 지하 1층~지상 25층 25개 동, 1572가구(예정)의 규모의 대단지를 자랑한다.
 

양주 이안

개발호재가 풍부하다. 지하철 7호선 연장선이 예비타당성를 통과했고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 양주 연장도 추진되고 있다. 2019년에는 송추IC까지 이어지는 39번 국지도가 개통할 예정이어서 10분대면 서울외곽순환도로에 진입할 수 있게 된다. 인근 마전동 일대 55만5000㎡의 부지에는 최근 경기북부 2차 테크노밸리 유치가 확정됐다.
 
교육여건도 좋다. 단지 안에 유치원이 들어서며, 단지 반경 2㎞ 안에 연곡초·가납초·백석초·조양중·백석중·백석고 등이 있다. 인근 광석택지지구엔 초·중·고교가 신설될 예정이다. 주변에 생활편의시설이 풍부해 주거생활도 편리할 전망이다.
 
공급가는 3.3㎡당 600만원대(예정)다. 25평 기준 약 2500만원의 1차, 2차 계약금만 내면 된다. 대우산업개발이 시공 예정이다. 착공까지 조합원 모집 5%만 남겨두고 있다는 게 업체측 설명이다. 주택홍보관은 의정부시 의정부동 532번지에 있다.
 
 
박정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