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년 만에 돌아온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올림픽 체험하세요"

서울시가 22일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을 연다. 내년 2월 25일까지 운영한다. 2년 만에 다시 개장하는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일에 맞춰 평년 시즌 운영기간보다 10일 늘어난 66일 동안 시민들을 맞이한다. 
지난 2015년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모습. [사진 서울시]

지난 2015년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모습. [사진 서울시]

2004년 처음 문을 열어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서울광장 북쪽에 5176㎥ 규모로 조성된다. 서울시는 2018 평창올림픽을 기념해 스케이트장에 동계스포츠 종목인 컬링·바이애슬론·아이스하키 등 체험존과 마술공연·페이스페인팅·프로포즈 이벤트 등을 운영한다. 자세한 프로그램 안내는 스케이트장 홈페이지(www.seoulskate.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에서 운영될 프로그램 계획표. 평창올림픽을 기념해 동계올림픽 체험존이 시민들을 맞이한다. [자료 서울시]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에서 운영될 프로그램 계획표. 평창올림픽을 기념해 동계올림픽 체험존이 시민들을 맞이한다. [자료 서울시]

서울시는 스케이트장 부대시설 중 의무실을 중앙에 배치해 응급상황에 대비할 계획이다. 안전모 착용은 13세 이하 이용객까지 의무 착용하도록 하던 것을 16세 이하 이용객까지로 확대했고, 통합대기환경지수가 ‘이용자제’ 수준일 경우 영유아, 어린이 등 민감군을 대상으로 마스크를 나눠주기로 했다.
 
입장료는 1000원으로 동결했다. 입장료에는 스케이트 대여료가 포함돼 있다.1회 입장권 구매로 1시간 동안 스케이트를 즐길 수 있으며, 안전모와 보호대는 무료로 빌릴 수 있다.
 
22일 오후 5시 30분에 시작하는 개장식에서는 피겨 유망주들이 펼치는 피겨 공연과 서울시청 쇼트 트랙팀의 퍼포먼스를 볼 수 있다.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운영시간은 평일(일~목)은 오전 10시~오후 9시 30분, 주말(금·토)과 공휴일은 오전 10시~오후 11시, 성탄절(24일·25일)과 연말(31일)에는 다음날 오전 0시 30분까지다.
 
홍지유 기자 hong.jiy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