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한강에 첫 얼음, 71년 만에 가장 빨라 … 주말도 강추위 내일 서울 영하 11도

한강에 첫 얼음, 71년 만에 가장 빨라 … 주말도 강추위 내일 서울 영하 11도

한강에 첫 얼음, 71년 만에 가장 빨라 … 주말도 강추위 내일 서울 영하 11도

한강이 1946년 12월 12일 이후 71년 만에 가장 일찍 얼었다. 기상청은 15일 “지난 11일부터 서울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지는 한파가 이어지면서 15일 새벽 한강에 첫 결빙이 관측됐다”고 밝혔다. 이번 한강 결빙은 지난겨울(올해 1월 26일)보다 42일, 평년(1월 13일)보다는 29일 이른 수준이다. 한강 결빙 관측장소는 서울 한강대교 노량진 쪽 2번~4번째 교각 사이 상류 방향으로 100m 부근의 남북 간 띠모양의 범위다. 이곳이 얼어야 한강 결빙으로 공식 기록된다. 한강 첫 결빙은 1940년대까지는 주로 12월이었으나 50년대 이후엔 주로 1월에 나타나고 있다. 이는 도시화와 인구 증가로 겨울철 따뜻한 하수 배출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해석되고 있다. 한편 강추위는 주말에도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 영하 7도, 춘천 영하 11도의 16일 추위는 일요일인 17일에는 서울이 영하 11도, 춘천은 영하 14도까지 내려가며 더 추울 것으로 예보됐다. 사진은 15일 오전 서울 강동구 광진교 아래 결빙된 한강. [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