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e글중심] 한국기자 폭행을 옹호하는 그들은 누구인가?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의 방중 일정을 취재하던 한국 사진기자 두 명이 중국 측 경호원으로부터 집단 폭행을 당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14일 베이징에서 열린 한중 무역파트너십 개막식에서 문 대통령을 취재하던 한국 기자들을 중국 측 경호원들이 갑자기 막아선 것입니다. 이 과정에서 시비가 붙자 중국 경호원 10여 명이 해당 기자를 복도로 끌고 나간 뒤 집단적으로 구타했지요. 이들은 땅에 넘어진 기자의 얼굴을 구두 굽으로 걷어차기도 해 안구 출혈과 얼굴뼈가 골절되는 등 크게 다쳤습니다. 중국 공안은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하지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사과나 유감, 재발 방지 약속도 없이 "누군가 다쳤다면 당연히 관심(關心)을 표시한다"고 밝히는 데에 그쳐 반발을 사고 있지요.     
 네티즌들 사이에선 최근 제기된 ‘홀대론’에 이어 중국이 또 다시 외교 결례를 범했다는 비난의 목소리가 터져 나오고 있습니다. ‘수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성급한 비판은 삼가야 한다’는 신중론도 있네요. ‘e글중심(衆心)’이 커뮤니티 여론을 살펴봅니다.  
 
* 어제의 e글중심▷ 푸대접 받는 국빈 방문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티스토리
"중국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중국 측의 행동이 상식 밖으로 한심함을 보이고 있다. 이 정도면 의도적이라는 생각을 버리기 어렵게 한다. 물론 이 모든 것이 이명박근혜 시절 보인 외교가 만든 참사라는 사실은 명확하다. 최근 사드 문제 역시 박근혜가 만든 결과물이니 말이다. 국가적 중요한 행사에서 경호원이 이런 행동을 보인 경우는 찾아보기 힘들다. 국빈으로 방문한 국가의 기자를 이런 식으로 폭행하는 행위는 유례를 찾아볼 수가 없다. 말 그대로 중국이 얼마나 한심하고 몰상식한 나라인지 전 세계에 알린 희대의 사건이 아닐 수 없다. (중략) 어떤 경우라고 해도 국가 정상들의 만남을 앞둔 상황에서 초대한 국가의 경호원이 취재를 위해 함께 한 기자를 폭행하는 일은 있을 수도 없는 일이다. 이미 중국 측 경호원들의 기자들에 대한 고압적인 태도는 지난 '아셈 회의' 당시에도 있었다고 전해지고 있다. (중략) 중국 역시 이런 식의 외교가 자신들에게 그 어떤 도움도 될 수 없음을 이제는 깨달아야 할 것이다. 가난한 공산주의 국가에서 부자 공산주의 국가가 되었다고 기고만장하는 꼴은 한심스럽다. "

 ID ‘조각창’

#82cook
"기자들이 국내에서 어떤 비난을 받든 지금 중국 경호원들이 폭행한 것은 잘못한 겁니다. 어떤 경우든 폭력은 정당화될 수 없으며 그 대상이 기자인 경우에는 더욱이 넘지 말아야 할 선을 넘은 것이지요. 기자들이 잘못한 일은 그에 대해 비난하면 됩니다. 그렇지만 이건 아니지요. 자국의 기자가 타국의 경호원에게 맞았고 이는 외교적으로도 문제가 될 큰 일입니다. 맞을만 하니 맞았다니요. (중략) 이런 막무가내식의 건들지마, 하는 지지가 오히려 누가 됩니다. 부끄럽습니다"

 ID '211.109.xxx.75'

#뽐뿌
"문제는 기자들 해도 너무 하더군요. 공안이고 청와대 경호실이건 자기들 맘대로더라고요 (중략) 엄중 항의를 해야 한다 등등 말도 안 되는 기사를 보니 자기들이 한 행동은 기억도 못 하나 싶습니다. 적당히 해달라는 청와대 경호원들한테도 그리 들이대던 인간들이 참 한심하네요. 폭행당한 게 잘한 일은 아니지만 본인들이 타 행사장에서 했던 일은 부디 상시했으면 좋겠습니다"

 ID 'limon'

#클리앙
"'대한민국 국민이 폭행 당하는 동안' 대한민국 공무원은 무엇을 했는냐 하는 문제이죠. 사실 문제는 한국 국민이 중국에서 폭행을 당했다 하나입니다. 왜 어떻게 당하게 되었는지가 중요한 문제 아닐까요? 기레기들이 비판 받는 거야 나쁘지 않지만.. 지금 문제가 그게 아닐 텐데요 (중략) 기레기 수준이 이렇다느니 기자단이 필요 없느니... 전혀 상관없는 이야기에요. 다른 이야기 불필요한 이슈죠. 왜 기자가 폭행을 당했는지 청와대에서 어떤 대응을 하는지 이것이 중요한 거 아닐까요?"

 ID 'cuniverse'

#네이버
"우리나라 대통령에게 위해가 된다고 생각되면 한국기자여도 저지하는 게 맞지. 우리나라 기레기들 전세계적으로 문제아 취급 받고 예의 없고 무례하기로 유명하다. 얼마나 대통령에게 근접해서 취재를 했기에 저지를 당하고 처맞냐?? 한국에 대한 무시? 오히려 한국 대통령의 대한 경호를 강력하게 하다가 빚어진 사태 아님? 오히려 우리나라 대통령의 대한 안전을 지켜주다 벌어진 사건이다."

 ID 'yona****'

#엠엘비파크
"우리나라 기자, 청와대 관계자가 문재인 대통령이 가까이 있느 곳에서 중국 경호원에게 폭행 당했는데 기레기 어쩌고 하는 글을 쓰는 게 저는 이해가 안 갑니다. 중국이 사과는커녕 다친 사람이 있으면 관심을 가지겠지만 한국 주관 행사라고 말하는 걸 보니까 국내에서 더 분노 해 주는 게 중국한테 유감 표시하는 청와대에게 힘이 실릴 것 같은데… (중략) 아무리 기자들이 싫어도 외국에서 맞았다는데 기레기가 왜 나오는지 모르겠습니다"

 ID '4EVER'

#중앙일보
"중국의 무례한 행동을 빌미로 그 간의 굴종했던 태도를 빌미로 밀약을 깨고 더 이상 끌려가지 않도록 정면 대응해 주기 바란다. 국빈에 대한 대접은 곧 그 나라 기업과 국민에 대한 대접에 대한 가이드라인이 될 수밖에 없는 중국이라는 공산당 독재 국가의 특징이다. (중략) 당신에 대한 무시는 결국 대한민국을 무시하는 것이고, 사드 보복 정도가 아니라 아예 병자호란 때 속국으로 만든 그때의 지위로 되돌리려는 중국의 국가적 계략"

 ID 'equa****’


정리: 김솔 인턴기자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