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국 치앙마이서 한국인 관광객 태운 버스 전복

태국 북부 치앙마이에서 한국인 단체관광객을 태운 버스가 전복돼 14명이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 방콕포스트 캡처\

[사진 방콕포스트 캡처\

 
14일 방콕 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전 치앙마이주(州) 도이사켓 지구의 한 도로에서 한국인 관광객들을 태우고 인근 온천으로 가던 관광버스가 도로를 이탈해 전복됐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한국인 관광객 12명과 현지인 가이드 1명, 운전기사 등이 다쳤다. 부상자 대부분은 가벼운 상처를 입어 치료 후 퇴원했지만, 한국인 남성 1명은 양팔, 여성 1명은 어깨에 골절상을 입었다.

 
사고 버스 운전사는 “커브 길에서 트럭을 피하려다 중심을 잃고 도로 옆 도랑으로 전복됐다”고 말했다.
 
부상자 가운데 일부는 이날 밤 한국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