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포노화 억제, 다이어트 도움…‘우유 가치의 재발견’을 위한 포럼 열려

 
우유에 대한 새로운 연구 결과를 공개하는 ‘제3회 우유 가치의 재발견’ 포럼

우유에 대한 새로운 연구 결과를 공개하는 ‘제3회 우유 가치의 재발견’ 포럼

 

‘한의학 관점에서 보는 우유의 효능’, ‘우유섭취와 비만의 관계’, ‘우유섭취와 세포노화의 관계’에 등 새로운 연구 결과 발표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는 13일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THE-K 호텔 3층 거문고 C홀에서 <제3회 ‘우유 가치의 재발견’을 위한 포럼>을 개최했다. 낙농가와 유업체는 물론 소비자, 유관기관, 학계 등 다양한 분야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우유에 대한 새로운 정보를 공유하는 교류의 장이 되었다.
 
식전행사로 ‘깨끗한 목장 가꾸기 운동’ 시상식이 진행되었고, 전문가들의 주제발표가 이어졌다.  
 
첫 번째 연사로 나선 s앤비한의원 염창섭 원장은 한의학 관점에서 보는 우유의 효능을 전했다. 예부터 선조들은 우유가 원기회복, 장운동, 위 건강, 갈증해소에 도움을 주는 음료라 여기며 타락죽 등 요리로 활용해 우유를 섭취하였으며 칼슘, 단백질, 각종 비타민과 마그네슘 등이 있어 ▲성장치료 ▲피부미용 및 다이어트 ▲탈모 환자들에게 우유섭취를 권장했다.
 
두 번째 가천대학교 강기성·이해정 교수팀은 ‘우유섭취와 다이어트와의 상관관계 연구’를 주제로 발표했다. 연구팀은 ‘청소년의 우유 섭취와 복부비만 유병률’, ‘우유 섭취와 대사증후군 발생률’, ‘우유 섭취와 인슐린 저항성 증후군’, ‘우유 섭취와 비만의 위험도’ 등 다양한 선행 연구결과를 먼저 소개했고, 2개월간 진행한 ‘우유·비만 중재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 결과, 우유를 포함한 다이어트 식단을 제공한 집단이 일반 다이어트 식단을 제공한 집단 보다 상대적으로 체중과 체질량 지수(BMI)가 낮았고, 영양소 섭취량에 있어서도 단백질 손실이 적고, 칼슘, 리보플라빈 등의 수치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통해 우유를 섭취함으로써 부족할 수 있는 영양소가 채워지는 건강한 다이어트가 가능함을 보여주었다.
 
마지막으로 충남대학교 김기광 교수는 우유섭취를 통한 세포노화 억제 유효성 연구를 발표했다. 김 교수는 “우유의 다양한 성분이 세포 노화를 억제하고, 근육 분화를 촉진하며, 세포 스트레스를 완화시킨다는 사실을 확인하였다”며, “우유는 성장기 청소년뿐만 아니라 고령층, 노화 예방을 원하는 중장년층에 이르기까지 전 연령대의 건강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올해 3번째를 맞이한 포럼에서 다양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어 뜻 깊었다. 평소 우유에 대한 오해를 해소하고 우유의 효능과 올바른 정보를 배운 계기가 되었길 바란다”고 말하며, “이번 연구결과 발표 내용은 앞으로 펼칠 우유 소비촉진 홍보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