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뷰티 알린다…서경대, 평창조직위와 선수촌 미용실 업무협약 체결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 이하 ‘서경대’)는 12월 12일(화) 오후 2시 30분 교내 본관 3층 대회의실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 이하 ‘조직위’)와 올림픽대회에 참가하는 국내외  선수들에게 ‘미용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선수촌 플라자 미용실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서경대는 이번 업무협약의 체결로 펌, 염색, 두피 케어, 네일 케어 등 다양한 분야의 미용서비스를 우리나라는 물론 해외 선수와 임원단, 선수촌 이용객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선수촌플라자 미용실을 찾는 선수들에게는 헤어 스타일링과 컷트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금번 업무협약 체결로 대회기간 동안 만남의 장이 될 선수촌플라자 내 미용실에서 최상의 미용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선수들의 뷰티 및 경기력 증강에 기여함은 물론, 한류를 이끌고 있는 K-뷰티를 국제적으로 널리 알리고 서경대 학생들에게 국제경험을 쌓도록 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신세영 서경대 미용예술대학 부학장은 “국제적으로 표준화된 미용 기술과 인프라를 활용한 서경대만의 노하우와 경험을 적극 활용,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에 일조할 수 있어 기쁘고 뿌듯하다”며 “이번 올림픽대회 미용서비스 지원을 통해 우리 학생들의 뛰어난 실력을 보여줌과 동시에 세계무대를 경험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백성일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 운영사무차장은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에서 서경대의 우수한 인력과 소프트웨어가 선수들에게 양질의 미용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수준 높은 대한민국의 뷰티문화와 저력을 전 세계에 알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