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교환학생 온 사우디 형제, 한국인 성폭행 혐의로 구속

서울의 한 대학에 교환학생으로 온 사우디아라비아 출신 형제가 한국인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수감됐다.  
 
1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성북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특수강간) 혐의로 사우디 국적 A(25)·B(23)씨 형제를 11일 구속했다.
 
이들은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게된 20대 회사원 C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있다. 이들은 C씨와 사건 당일 거주지에서 술을 마신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당일 아침 "성폭행을 당했다"는 C씨의 112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와B씨를 긴급체포한 뒤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조사해 혐의를 확인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와B씨는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