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발이 너무 저려요

발이 너무 저려요

발이 너무 저려요

주한 미군 군종장병들이 12일 오후 서울 삼성동 봉은사 전통문화체험관에서 열린 한국문화체험 행사에서 명상하고 있다. 한 미군 군종장교(왼쪽 셋째)가 스님의 안내에 따라 가부좌 자세를 하려다 웃음을 터뜨리고 있고, 그 옆의 병사는 다리를 뻗고 명상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