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눔 뜻 되새긴 위스타트 ‘위대한 토크’

금난새

금난새

저소득층 복지·교육 법인 위스타트의 열한 번째 ‘위대한 토크’가 12일 서울 역삼동 라움아트센터에서 열렸다(사진).
 

지휘자 금난새, 혜민스님 등 참여
라움아트센터서 올 11번째 행사

2011년부터 열린 이 행사는 명사들이 재능 기부 강연을 통해 관객들에게 나눔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관객 입장료는 저소득층 아동을 돕는 위스타트에 전액 기부하는 토크 콘서트다. 지휘자 금난새, 사진작가 조세현, 혜민스님 등이 이날 강연자로 나섰다. 또 행사에 앞서 열린 정기 연주회에서는 오케스트라 ‘신포니아 라움’의 연주에 지휘자 금난새의 해설이 곁들인 클래식 공연, 피아니스트 김기경과 오보이스트 안중연의 협연 무대가 펼쳐졌다. 애프터파티에서는 조세현 작가의 사진 촬영권이 자선경매 상품으로 나왔다. 한편 행사에는 송필호 위스타트 회장 등 사회 주요 인사와 관객 500명이 참석했다. 
 
조진형 기자 enish@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