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MBC 정상출근한 배현진, 복직 기자에게 웃으며 한 말

[사진 MBC, 연합뉴스]

[사진 MBC, 연합뉴스]

MBC ‘뉴스데스크’에서 하차한 배현진 앵커가 편집부로 발령받고 정상 출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MBC 관계자에 따르면 배 앵커는 11일 출근한 복직 기자들과 웃으며 인사를 나눴고 “환영한다”고 말했다고 12일 국민일보가 보도했다. 
 
앞서 최승호 신임 MBC 사장은 8일 자신을 포함해 2012년 파업으로 부당 해고를 당한 직원들의 복직을 명하며 보도국 주요 인사를 단행했다. 이와 함께 배현진 앵커는 ‘뉴스데스크’ 하차와 동시에 ‘뉴스데스크 편집부’로 발령받았다. 배현진 앵커는 2010년부터 2017년까지 MBC 간판 뉴스인 ‘뉴스데스크’를 7년간 진행한 바 있다.  
 
한편 MBC ‘뉴스데스크’를 진행하던 배현진 아나운서의 후임으로는 박성호 기자와 손정은 아나운서가 내정됐다. 손정은 아나운서는 지난 2008년 주말 ‘뉴스데스크’ 앵커로 발탁돼 이름을 알렸으나 2012년 파업 이후 방송 프로그램에서 등장하지 않았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