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판교 쇼핑몰 ‘아브뉴프랑’ 30대 골드싱글 ‘크리스마스 골드미팅' 이벤트 열어

판교에 위치한 쇼핑몰 아브뉴프랑이 지난 12월 9일 크리스마스 시즌을 기념한 대규모 미팅 이벤트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크리스마스 골드미팅'이라는 타이틀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30대 결혼적령기 골드싱글 200명을 대상으로 열렸다.
 
참가자들은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판교 아브뉴프랑에 입점된 다양한 음식점과 카페를 동성2인1조로 자유롭게 방문하면서 이성과의 만남을 가졌다. 음식점에 입장하면 행사 스탭의 안내에 따라 남녀 2:2로 자리가 배치되었다. 참가자들은 각 음식점의 대표음식과 맥주를 맛보며 자연스럽게 여러 이성과 대화의 기회를 가졌다.
 
오후 5시에는 럭키드로우 명함추첨이벤트가 진행됐다. 남성 참가자에게 초콜릿과 꽃다발 경품이 제공되면 마음에 드는 여성 참가자에게 선물하는 등의 훈훈한 장면도 만들어졌다.
 
아브뉴프랑에서 진행된 대규모 미팅 이벤트는 이번이 벌써 4번째로, 매회 수백 명의 참가자가 참여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30세부터 39세까지의 직장인 싱글남녀 200명의 모집인원이 10일 만에 마감됐으며, 지난 행사에서 탄생한 커플 중에는 내년 결혼을 준비 중인 이들도 있다.
 
행사를 기획한 아브뉴프랑 담당자는 “많은 커플이 탄생하여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보내길 바란다”며 “골드미팅 행사를 통해 아브뉴프랑이 고급스럽고 낭만적인 데이트 명소로 알려지고 있다. 앞으로도 다양한 컨셉으로 대규모 미팅행사를 개최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브뉴프랑은 겨울시즌을 맞아 12월 한 달간 상품 할인행사 및 다양한 사은이벤트를 진행 중이며, 내년 중순 광명점 오픈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