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재석, 6년 연속 ‘올해의 개그맨’ 1위…2위는?

유재석. [중앙포토]

유재석. [중앙포토]

개그맨 유재석이 6년 연속 올해를 빛낸 개그맨 1위에 올랐다.
 
한국갤럽은 지난달 8일부터 28일까지 전국(제주 제외) 만 13세 이상 남녀 1700명을 대상으로 올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코미디언을 조사해 집계한 순위를 11일 발표했다.
 
1위는 38.3%의 지지를 받은 유재석이 차지했다. 유재석은 현재 MBC ‘무한도전’,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KBS2 ‘해피투게더3’ 등에 출연 중이다. 2005년부터 2009년까지 5년 연속 1위를 차지했던 유재석은 2010년과 2011년 잠시 2위에 머물렀다가 2012년부터 다시 6년 연속 1위에 올랐다. 10년 넘게 ‘국민 MC’로 불리고 있다.
 
[사진 JTBC '아는형님' 페이스북]

[사진 JTBC '아는형님' 페이스북]

23.3%의 지지를 받은 강호동이 뒤를 이었다. 그는 현재 JTBC ‘아는 형님’, ‘한끼줍쇼’, tvN ‘신서유기’, ‘섬총사’ 등을 통해 활약 중이다. 그는 유재석과 양대 국민 MC로 명성을 떨치다 2011년 잠정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 2012년 복귀해 2013년부터 5년 연속 5위권에 들었다.
 
갤럽은 “2012년 이후 작년까지 ‘유재석 시대’가 이어졌지만, 복귀 후 활동 범위를 넓히고 있는 강호동이 2013년 4위, 2014년 5위, 2015~2016년 3위, 올해 2위로 상승해 과거 팽팽했던 ‘양강 구도’가 재현될지 주목된다”고 분석했다.
 
[사진 박나래 인스타그램]

[사진 박나래 인스타그램]

3위는 박나래(15.9%)가 이름을 올렸다. 그는 여성 코미디언 중 유일하게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tvN ‘코미디 빅리그’에서 분장 개그로 큰 웃음을 준 박나래는 MBC ‘나 혼자 산다’,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온스타일 ‘겟잇뷰티’ 등 프로그램에서 진행자로 활약 중이다.  
 
이 밖에 신동엽, 이경규, 이수근, 김준호, 양세형, 김준현, 김병만이 4위부터 10위를 차지했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