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남서 전 영주시의회 의장 ‘대한민국 나눔 대상 국회기획재정위원장상’ 수상

박남서 전 영주시의회 의장(가운데)

박남서 전 영주시의회 의장(가운데)

박남서 전 영주시의회 의장이 지난 9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2017 ‘제12회 대한민국 나눔 대상’ 시상식에서 ‘국회 기획재정위원장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나눔대상’은 나눔뉴스와 사단법인 미래가 공동 주최하며 대한민국 국회와 정부, 서울시, 대한적십자사 등이 후원하는 행사로, 국가발전과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특히 소외계층과 불우 이웃을 돕는 아름다운 나눔과 기부기증, 자원봉사 등 사회에 기여한 개인 및 단체와 기업을 격려하기 위한 취지의 행사다.  
 
박남서 전 의장은 (사)경북장애인권익협회영주시지부 후원회장으로서 장애인들의 복지와 권익 증진에 기여한 점, 영주상공회의소 회원으로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한 점, 지역발전연구소인 상생포럼을 창립해 지역의 문제점과 대안을 지속적으로 제시한 점 등을 공로로 인정받았다.
 
또한 일제의 위안부 피해자분들에 대한 진정한 사과와 보상을 촉구하고 대한광복단의 발상지인 항일 의병의 고장 영주를 대내외에 알리는 의미로 뜻있는 시민들과 함께 ‘영주 평화의 소녀상 건립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위원장으로서 소녀상 건립을 위해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점 등도 인정받았다.
 
박 전 의장은 “우리 사회가 많이 성장했지만 여전히 소외받고 있는 분들이 많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은 내빈축사, 축하공연, 대한민국나눔대상 시상,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되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