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우원식 "정치권 개헌논의 속도내야…국민중심 개헌안 마련 노력"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가 8일 내년 지방선거와 동시에 개헌 국민투표가 이뤄질 수 있도록 정치권이 개헌 논의에 속도를 내야 한다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에서 개헌 추진에 대해 "이제는 예산안도 마무리되고 본격적인 개헌의 시간이다. 개헌은 정치권의 국민에 대한 엄숙한 약속"이라고 말했다.
 
그는 "모든 당이 내년 지방선거와 동시선거를 목표로 개헌안 마련에 속도를 높이고 방향을 정해야 한다"며 "민주당은 국민과의 약속을 위해 국민중심의 개헌안 마련에 당의 총의를 모으는 노력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우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개헌에 대한 입장을 정리해서 국민께 보고하고 의견을 수렴하겠다"며 "많지 않은 시간이지만 야당도 진정한 개헌이 실현되도록 개헌과 선거제도 개편에 초당적으로 협조해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민주당은 다음주부터 2주간 주 2회에 걸쳐 의총을 열고 개헌과 관련한 주요 의제 검토 작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