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팬들을 위해 티켓팅 대신 해준 아이돌 멤버

한 아이돌 그룹 멤버가 팬들을 위해 티켓팅에 직접 나섰다. 그리고 현장에 가서 받은 티켓을 팬에게 선물했다.
 
[사진 VAV, 세인트반 인스타그램]

[사진 VAV, 세인트반 인스타그램]

 
지난 11월 24일 아이돌 그룹 'VAV' 인스타그램에는 지난 12월 3일 열린 '루키 스테이지 2017(ROOKIE STAGE 2017)' 표를 예매하는 멤버 세인트반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사진 VAV 인스타그램]

[사진 VAV 인스타그램]

 
영상 속 세인트반은 티켓팅 페이지를 열어놓고 "어떻게 해야돼" "어디로 입금을 하면 되는 거지?"라는 등 당황한 듯한 모습을 보여 팬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사진 VAV 인스타그램]

[사진 VAV 인스타그램]

 
심지어 표를 직접 수령하기 위해 세인트반은 현장에까지 모습을 드러냈다. 표를 받고선 직접 셀카를 찍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증샷을 올리기도 했다.
 
[사진 Icevanilla1222 인스타그램]

[사진 Icevanilla1222 인스타그램]

[사진 세인트반 인스타그램]

[사진 세인트반 인스타그램]

 
세인트반이 예매한 표는 어느 팬에게 선물 됐다. 표를 선물 받은 팬은 친필 사인까지 적힌 해당 표를 찍어 온라인에 공개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팬들을 위해 직접 표를 예매해 선물까지 한 훈훈한 사연에 네티즌들은 "직접 현장 수령하는 데서 봤는데 정말 잘생겼더라" "마음이 예쁘다" "티켓팅이 얼마나 힘든지 공감해줬으면 좋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