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주당 “예산안 통과, 환영…文정부 약속 ‘사람중심·민생예산’ 확보”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사진 연합뉴스]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사진 연합뉴스]

 
새해 예산안이 가까스로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이 “문재인 정부가 약속한 사람 중심, 민생예산이 확보됐다”며 적극 환영했다.
 
6일 강훈식 원내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그동안 노심초사하며 지켜봤을 국민 여러분께 감사함을 전한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어 “이번 예산안에 대해 모두 만족하는 것은 아니다”며 “야당과의 협의 과정에서 국민과 약속했던 공약을 일부 수정할 수밖에 없는 사정도 있었음을 솔직히 고백한다. 국민 여러분의 넓은 양해를 구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가 약속한 소득주도 성장과 안전한 사회에 대한 약속은 멈출 수 없다”며 “앞으로도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겠다는 국민과 한 약속은 한시도 잊지 않고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2018년 예산이 단 한 푼의 낭비도 없이 알차게 사용될 수 있도록 감시와 견제의 끈을 놓지 않을 것”이라며 “문재인 정부가 오직 국민을 위해 책임지고 일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약속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