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만판녀’ 쇼핑호스트 정윤정, 업계 최고 연봉 공개

[사진 방송화면 캡처]

[사진 방송화면 캡처]

정윤정 연봉이 화제다.

 
쇼호스트 정윤정은 2일 방송된 MBN ‘카트쇼’에 출연해‘홈쇼핑 완판녀’라는 별명을 가진 쇼핑호스트. 정윤정은 “완판녀에서 만판녀로 별명이 바뀌었다. 팔았다 하면 1만개를 팔아서”라고 자랑했다.  
 
서장훈은 정윤정에게 “많이 팔면 인센티브를 주냐”고 물었고 정윤정은 “나는 내가 좋아하는 물건만 잘 팔 자신이 있다. 만약 그러면 모든 물건을 돈 때문에 팔 것 같았다”며 “항상 연봉으로 받는다”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연봉이 얼마냐”며 궁금해했고 이승연은 “너 한 40억 받지 않냐”며 정윤정의 연봉을 공개했다.
 
이수근은 정윤정이 녹화장에 슈퍼카를 타고 등장했다고 거들었고, 정윤정은 쿨하게 “(업계에서) 제일 많이 받는다”고 인정했다.
 
정윤정의 완판 신화는 업계에서는 이미 유명하다. 최근 정윤정은 180분 동안 110억원의 매출을 올렸으며, 1분에 1억 매출을 올린 적도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