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단독] 전병헌측, 홈쇼핑서 후원금 받으려 미래부 압박 정황

[앵커]

역시 구속영장이 기각됐던 전병헌 전 정무수석이 검찰에 다시 소환됐습니다. 검찰은 전 전 수석 측이 롯데홈쇼핑이 e스포츠협회에 후원금을 내도록 했던 것처럼 GS홈쇼핑으로부터도 돈을 받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특히 이 과정에서 전 전 수석이 채널 재승인 권한을 갖고 있는 미래부를 압박한 정황도 드러났습니다.

한민용 기자입니다.

[기자]

[전병헌/전 청와대 정무수석 : 그건 더더욱 저와는 상관없는 일이고 저는 더더욱 모르는 일입니다, 그 문제는.]

검찰에 재소환된 전병헌 전 수석은 뇌물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습니다.

하지만 검찰은 전 전 수석 측이 미래부를 압박해 홈쇼핑사로부터 e스포츠협회에 후원금을 내도록 한 정황을 파악했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전 전 수석 측은 2015년 롯데홈쇼핑 재승인 발표 이후 "재승인 과정이 잘못됐다"고 미래부를 질책하며 재승인과 무관한 자료를 요구했습니다.

미래부 설립 이후 소속된 모든 공무원들의 재산신고 내역과 출장내역 등 30여 건의 자료입니다.

결국 미래부가 직접 나서 롯데 측에 "전병헌 의원실의 문제제기가 계속되면 재승인이 취소될 수 있다"며 관리를 요청합니다.

롯데 측은 미래부의 조언 뒤 전 전 수석 측을 찾아갔고, 그 자리에서 후원 요구를 받은 걸로 전해졌습니다.

2013년 GS홈쇼핑 역시 비슷한 과정을 겪었습니다.

당시 전 전 수석 측은 GS홈쇼핑이 '피해보상건수 1위'라는 보도자료를 냈습니다.

이에 대해 GS홈쇼핑 측이 오류를 지적하자, 미래부가 이를 인정했습니다. 그러자 전 전 의원 측은 미래부 장차관의 외부강연 내역을 요구하는 등 미래부 압박에 나섰습니다.

검찰은 결국 GS 측이 직접 사과하기 위해 전 전 수석 측을 찾았고, 후원 요청을 받은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여당] 전병헌 재소환…검찰, 구속영장 재청구 가닥[뉴스체크|오늘] '뇌물 의혹' 전병헌 재소환GS홈쇼핑도…전병헌 만난 뒤 1억 5천만원 '협회 기부'[단독] 전병헌, 해외 출장시 관광…경비는 협회 자금 사용[단독] 기재부 예산실장 "전병헌 압력에 협회 예산 증액"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