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희사이버대학교, 캄보디아에 새로운 희망을 짓다

대학은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 걸까. 이 물음에 경희사이버대학교는 대학교육을 통해 인간을 위한 새로운 진리를 탐색하고, 개개인의 자아실현 과정을 통해 사회발전에 기여하는 곳이라고 답한다.
 

캄보디아 씨엠립 뜩틀라 초등교 도서관 착공

‘학문과 평화’라는 교육 철학을 기반으로 ‘자기 자신과 사회, 인류의 미래를 함께 생각할 때 우리 모두의 미래가 있다’고 답하는 경희학원. 풍요 속 빈곤의 시대를 살고 있는 지금, 대학의 책무에 대해 고민하는 경희의 온라인 캠퍼스 경희사이버대학교가 특별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경희사이버대 윤병국 부총장(사진 가운데)과 박승규 주캄보디아대사관 시엠립분관 총영사(우측에서 두 번째), 정복길 시엠립한인회장(사진 맨 우측), 뜩틀라 초등학교 교장, 뽁주 군수가 기증 도서관 착공식에서 첫 삽을 뜨고 있다.

경희사이버대 윤병국 부총장(사진 가운데)과 박승규 주캄보디아대사관 시엠립분관 총영사(우측에서 두 번째), 정복길 시엠립한인회장(사진 맨 우측), 뜩틀라 초등학교 교장, 뽁주 군수가 기증 도서관 착공식에서 첫 삽을 뜨고 있다.

 
2001년 개교 이래 세계화 시대의 현장 체험과 학생들의 바람직한 가치관 형성을 취지로 17년 동안 진행해왔던 해외탐방 프로그램에서 세상을 잇는 자리를 마련한 것.
 
경희사이버대학교는 지난 11월 30일(목)부터 12월 4일(월)까지 캄보디아 씨엠립에서 봉사여행을 했다.
 
지난 12월 1일(금)에는 경희사이버대학교에서 후원하고 있는 뜩틀라 초등학교에 기증한 도서관의 착공식이 진행됐다.
 
경희사이버대학교가 캄보디아 뜩틀라 초등학교에 기증 설립하기로 한 도서관 터

경희사이버대학교가 캄보디아 뜩틀라 초등학교에 기증 설립하기로 한 도서관 터

이 자리에는 박승규 주캄보디아대사관 시엠립분관 총영사, 정복길 시엠립한인회장, 뽁주 군수, 뜩틀라 초등학교 교장 및 교직원, 학생과 마을이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도서관 기증은 뜩틀라 초등학교 교사를 포함한 350여 명의 학생들의 열악한 교육환경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희사이버대학교 기증 도서관 착공식에 참석한 캄보디아 뚝틀라 초등학교 학생들의 모습

희사이버대학교 기증 도서관 착공식에 참석한 캄보디아 뚝틀라 초등학교 학생들의 모습

행사에 참여한 경희사이버대학교 윤병국 부총장은 “2010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방문하고 있지만 이번 방문은 더욱 특별한 의미를 갖는 것 같다. 오늘의 도서관 건립은 ‘문화세계 창조’라는 경희학원의 교육이념을 실천하는 자리이자, 캄보디아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안겨주는 씨앗이 되는 자리라고 생각한다. 이번 뜩틀라 초등학교 도서관 건립이 장차 대한민국과 캄보디아 간의 협력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인재로 거듭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씨엠립 후원가정에 기증한 우물 앞에서 경희사이버대학교 해외탐방 일행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씨엠립 후원가정에 기증한 우물 앞에서 경희사이버대학교 해외탐방 일행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박승규 총영사는 뜩틀라 초등학교 학생들에게 한국의 지난 어려웠던 과거를 언급하며, “오늘날 선진국 대열에 들어선 한국처럼 잘 살기 위해서는 학생들이 열심히 공부하는 것이 중요하다. 충분히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져라”라고 강조했다.
 
경희사이버대학교 해외탐방 일행은 뜩틀라 학생들의 집을 방문해 쌀 등 후원물품을 전달하는 한편, 가정에 우물을 기증했다.
 
한편 경희사이버대학교는 2018학년도 1학기 1차 신·편입생 모집을 오는 12월 8일(금)부터 1월 16일(화)까지 진행한다. 고등학교 졸업 이상의 학력을 가진 사람 또는 동등 학력이 인정되는 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전문대 졸업 또는 4년제 대학에 재학하거나 졸업한 자는 2·3학년 편입학도 가능하다. 입학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입학지원센터 홈페이지나 전화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아울러 경희사이버대 대학원의 2018학년도 전기 1차 신·편입생 모집은 오는 12월 8일(금)까지 진행된다. 모집전공은 호텔관광대학원의 ▲호텔외식MBA ▲관광레저항공MBA, 문화창조대학원의 ▲미디어문예창작전공 ▲글로벌한국학전공 ▲문화예술경영전공 ▲미래 시민리더십·거버넌스전공 등 2개 대학원의 6개 전공이다.
 
국내외 대학에서 학사학위를 취득(예정)한 자 또는 법령에 의해 이와 동등 이상의 학력이 있다고 인정되는 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대학원 입학과 관련된 문의사항은 대학원 홈페이지와 전화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