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육군, '2017 참군인 대상' 개최…충성 외 5개 부문 시상



【서울=뉴시스】김성진 기자 = 육군은 27일 "충남 계룡대 육군본부 안중근 장군실에서 구홍모 육군참모차장 주관으로 '2017 참군인 대상' 시상식을 가진다"고 밝혔다.



'참군인 대상'은 2002년 육군이 제정한 충성·용기·책임·존중·창의 등 5대 가치관을 군 복무기간 중 모범적으로 실천한 장병과 군무원을 대상으로 2002년부터 연 1회 부문별 1명씩 5명을 선발해 수여해 온 상이다. 공적에 부합되지 않으면 그 부문 수상자를 선발하지 않을 정도로 엄격하게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수상자는 육군본부 각 부실과 군사령부, 육군 직할부대로부터 추천받은 후보자를 대상으로 심사를 통해 최종 5명을 선정한다.



올해 수상자는 37사단 박민석 소령(3사 41기), 5사단 조성호 중령(3사 33기), 특전사 고인화 원사(특전부사관 110기), 1군수지원사령부 천진복 상사(민간 02-1기), 2군수지원사령부 한용국 주무관(7급) 등 5명이 선정됐다.



박민석 소령은 164회의 DMZ(비무장지대) 수색과 매복작전을 실시하고 48개월간의 GOP(일반전초) 경계작전과 GOP 과학화 경계시스템 정착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특히 박 소령은 GOP 과학화 경계시스템 도입 초기에 경계작전 제한사항과 작전요구능력 수정 소요를 내 시스템을 보완시켰고, 적 침투전술을 고려한 감시 주요지점(Pin-Point) 선정, 카메라 감시경로 설정운영 등 GOP 경계작전의 질적 향상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충성부분을 수상하게 됐다.



조성호 중령은 GOP 전담대대장 임무수행 중 북한군 귀순자 유도작전을 성공적으로 지휘했고, DMZ 내 불모지 작전 중 유실된 대전차지뢰 폭발사고에서 현장통제와 부상자 응급처치, 후송조치로 인명을 구조해 용기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고인화 원사는 특수전사령부의 대테러작전 교관으로 임무수행하면서 전문교관능력 기르기 위해 고공교육, 산악전문교육, 해상척후조 등 국내의 다양한 특수교육 수료와 한미연합훈련, 러시아알파부대 전지훈련, 캄보디아 전지훈련, 이스라엘 대테러 해외 전지훈련 등을 통해 숙달된 전투기술을 익혔다.



고 원사는 이를 토대로 연간 4000여 명을 교육시켜 작전수행능력을 올리고, 외국군 수탁교육 담당자로 아랍에미리트, 레바논, 케냐 등 18개국에서 161명을 교육해 군사외교 증진에 기여한 점도 인정받아 책임부문 대상을 받게 됐다.



천진복 상사는 주변 독거노인과 저소득층 등 어려운 이웃을 돌보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1000장의 연탄과 쌀 100㎏을 전달하고, 2016년부터는 매년 강원도 인제와 춘천일대 초·중·고, 대학교에 300여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천 상사는 지금까지 16개 단체에 정기후원, 장학금 전달, 봉사활동을 해 지역주민을 돌보는 군인의 본분을 실천한 공로로 존중부문 대상을 받게 됐다.



한용국 주무관은 발전기정비사로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휘해 통신용 장비 전원공급에 쓰이는 700W(와트) 발전기 정비기술을 개발하고 다기능 자동전압조정기 측정용 시험장비 활용방안도 제시했다.



특히 발전기 부속품인 회로카드를 시험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해 특허로 등록되는 등 야전부대의 전투력 발휘에 기여해 창의부분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들 5명의 수상자들에게는 육군참모총장 표창과 함께 부상과 포상금, 3박4일 간의 부부동반 제주도 여행의 특전이 주어진다.



시상식을 주관한 구홍모 육군참모차장은 "여러분처럼 각자의 위치에서 군인의 가치관을 묵묵히 실천하고 있는 장병 및 군무원이야말로 '강한 육군, 자랑스러운 육군'을 만드는 주역"이라며 "참군인 대상 수상자들이 육군 장병들에게 자랑스러운 롤 모델(본보기)로서 모범을 보여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ksj87@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