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생의 새로운 도전 앞에 선 당신에게 용기를 '나의 서른에게'

'나의 서른에게'

'나의 서른에게'

감독 팽수혜 | 장르 드라마 | 상영 시간 105분 | 등급 15세 관람가
 

[매거진M] '나의 서른에게' 영화 리뷰

 
★★★☆
 
 
[매거진M]] 스물아홉의 임약군(주수나)은 직장에서 승진하고 오랜 남자친구(양상빈)가 있지만, 지금껏 앞만 보고 달려온 삶에 지쳐 있다. 집주인의 요구로 살던 집에서 급하게 나온 임약군은, 파리로 여행을 떠난 황천락(정흔의)의 집에서 한 달 동안 머문다. 황천락의 일기를 통해, 자신과 전혀 다른 조건에서 전혀 다른 태도로 살아온 황천락의 삶을 들여다본다. 
 
'나의 서른에게'

'나의 서른에게'

직장 여성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한 황천락의 상황을 재치 있게 보여 주는 극 초반을 지나, 그가 느끼는 쓸쓸함과 삶의 위기를 진지하게 그리는 지점부터 영화의 진가가 나타난다. 어떤 나이든, 인생의 새로운 도전 앞에 선 이들에게 용기를 보내는 홍콩영화. 
 
TIP 자신이 배우로 출연한 1인극을 팽수혜 감독이 직접 스크린에 옮겼다. 
 
 
장성란 기자  hairpin@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