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해양관광문화 신도시 내 32개 필지

해상 매립지를 해양문화관광도시로 만드는 거제 빅아일랜드(조감도)에서 2차 상업용지(32개 필지, 4만1306㎡)가 분양 중이다. 지난해 2월 거제시민을 대상으로특별 공급한 1차 분양은 청약경쟁이 283대 1에 달했으며, 계약이1일 만에 모두 완료됐다.
 

거제 빅아일랜드 상업용지

거제 빅아일랜드는 거제시와 민간컨소시엄의 민관합동법인인거제빅아일랜드PFV㈜가 경남 거제 고현항 항만재개발사업을 통해 고현·장평동 일대 해상 83만 3379㎡(부지 조성면적 59만9106㎡)를 매립해 해양신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현재 1단계 매립이 끝나고 2단계 부지 조성 공사가 진행 중이며, 2021년 위용을 드러낼 계획이다. 이곳엔 주거·상업·교육·의료·관광·문화·공공 시설이 들어선다. 주변엔 김천~거제 남부내륙철도(2025년 예정), 거제 동서간 연결도로(2021년 예정), 국지도 58호선(2020년 예정), 해양관광테마파크(2018년 예정), 장목관광단지(2021년 예정), 지심도 관광명소 조성(2021년 예정) 등이 예정돼 있다. 홍보관은거제시 중곡로1길 49에 있다.
 
박정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