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일본, 동해상서 북한 선원 추정 남성 시신 7구 발견

전복된 북한 어선. 오른쪽 밑은 최근 일본 정부가 추적한 북한 어선 경로[사진 NHK, 요미우리 등]

전복된 북한 어선. 오른쪽 밑은 최근 일본 정부가 추적한 북한 어선 경로[사진 NHK, 요미우리 등]

동해상에서 어선 전복 사고를 당한 일본인들을 구조해 북한에 인도됐던 일본 정부가 사고 어선 내부와 인근 해역에서 북한 선원으로 추정된 남성 시신 7구를 발견했다고 NHK가 17일 보도했다.

 
 일본 해상보안청은 이날 오전 구조됐던 선원들이 타고 있던 배를 조사해 선내에서 3구 시신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해상보안청은 이들 시신을 북한에 인도하는 방향으로 관계 기관과 협의 중이다. 시신에는 특별한 외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현장 해역에서 50㎞ 떨어진 해상에서도 전복된 어선이 추가로 발견됐다. 이 어선에서도 남성 시신 4구가 나왔다.
 
 앞서 해상보안청의 순시선은 지난 15일 오후 3시 40분께 일본 서부 이시카와현 노토반도 앞 370㎞ 해상에서 전복된 북한 목제 어선을 발견하고 접근해 3명을 구조해 이들의 희망대로 북한에 돌려보냈다. 해당 선박에는 모두 15명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