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워너원 옹성우는 '이 말'을 듣고 혼자 '빵' 터졌다

워너원이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 출근길에서 '빵' 터지고야 말았다.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워너원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동KBS신관에서 열린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타임을 가졌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워너원 멤버들은 차례로 입장해 포토라인 앞에 서고 포즈를 잡았다.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워너원을 보러 온 수많은 팬 중 남자 팬도 있었다. 목청이 워낙 큰 탓에 워너원 멤버들도 웃음을 터트리고야 말았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한 남성 팬은 "옹성우! 보고 싶었어!"라거나 "옹성우! 이틀 전에 봤는데! 오늘도 잘생겼어"라고 소리를 크게 질렀다. 이 말을 들은 옹성우는 부끄러운 듯 환하게 웃었다.
 
또 다른 남성 팬은 "민현아. 너 너무 섹시해!"라고 목청껏 크게 말했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워너원 멤버들이 포토타임 후 자리를 뜨자 팬들은 "여기 한 번만 봐주세요" "잘생겼다"라는 외침이 곳곳에서 들렸다.
 
한편 워너원은 13일 프리퀄 리패키지 앨범 '1-1=0(Nothing Without You)'을 들고 컴백했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