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숭실대, 통일교육 선도대학 연합학술대회 개최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는 11월 17일(금) 오전 9시부터 12시 50분까지 교내 벤처중소기업센터에서 통일교육 선도대학 연합학술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통합과 통일 공감: Sharing & Spreading’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학술대회는 ▲북한변화 ▲사회통합 ▲통일공감 ▲통합과 통일공감의 순서로 숭실평화통일연구원(원장 이정철)과 아주통일연구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진행한다.
 
3부 순서로 진행하는 이번 학술대회는 에서 국가안보전략연구원의 유현정 연구원과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의 홍승표 연구담당관이 ‘김정은 시기 북한경제특구정책의 변화와 개성공단사업 재개에의 함의’와 ‘개성공단 남북통합 경험의 의의’라는 주제로 각각 발표한다. 에서는 북한대학원대학교 최순미 교수와 동국대학교 윤보영 교수가 ‘대한민국 시장 메커니즘에 대한 북한이탈주민의 태도’, ‘경계에서의 대화: 남북한 작가 공동소설집 분석’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한다. 에서는 북한과학기술연구센터의 강호제 소장과 한국고등교육재단 정대진 연구위원이 ‘기술혁신 체계로 빠르게 변화하는 북한’, ‘지자체 남북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한 법제도 개선’이라는 주제로 각각 발표를 한다.
 
한편 숭실대는 대학 최초로 신입생 교양필수 과목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개설하는 등 통일교육의 새 지평을 열어온 성과를 인정받아 지난 2016년 3월 통일부 선정 '통일교육 선도대학'으로 지정되어 연간 4억원씩 지원받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